97 / 54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8

[스포츠서울 안은재기자]가수 장민호가 조각같은 이목구비가 빛나는 근황을 전했다.21일 장민호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다섯 자로 말해요 시작. 맛점하세요”라며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장민호는 빨간색 니트를 입고 시크한 표정을 짓고 있다. 조각같이 뚜렷한 이목구비와 광채나는 피부가 시선을 끌었다. 장민호는 1997년 연예계 데뷔했으나 2020년 ‘미스터 트롯’에 출연해 비로소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