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 54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2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 방송인 후지타 사유리(42)가 아파트 화재로 긴급 대피한 소식을 전했다.사유리는 24일 개인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아파트 화재 발생 소식을 전했다. 그는 “오늘 오전 9시 반쯤 우리 아파트 지하 1층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우리 집 창문까지 연기가 올라와서 밖이 뽀얗게 변했다. 바로 비상벨을 누르고 아이를 돌봐주신 이모님과 대피했다. 이모님은 자신의 옥 속에 젠을 감추고 난 강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