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7 / 56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0

[스포츠서울 조현정기자] 배우 겸 작가 구혜선(37)이 청순한 미모로 근황을 전했다. 구혜선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중간고사 공부 중에 조금 예뻐 보여서 찍었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구혜선이 긴 머리카락을 늘어뜨리고 턱을 괴고 이어폰을 낀 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뽀얗고 투명한 피부에 갈색 머리, 인형처럼 또렷한 이목구비로 20대 여대생 같은 동안 미모로 보는 이의 눈길을 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