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4 / 623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2

[스포츠서울 | 김소인기자] 전 축구선수 이동국이 아들 시안과 함께 카타르에서 붉은 악마로 변신했다.이동국은 24일 자신의 채널에 ‘대한민국 대박시안’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축구국가대표팀을 응원하기 위해 직접 2022 월드컵이 열리는 카타르 현지 경기장을 찾은 이동국과 시안은 붉은 악마 티셔츠를 입고 미소 띠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특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