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7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2

[스포츠서울 조윤형 인턴기자] 소녀시대 태연이 같은 그룹 윤아와의 일상을 전했다.태연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윤아가 나베를 만들어 줬다. 몇 달 만에 아주 배부르게 잘 먹었다. 난 복 받은 사람이야"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이어 태연은 해시태그로 '#출장요리사 #융쉐프 #민박집에나온그나베 #신난다'를 추가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요리 전문가의 솜씨라고 생각될 정도로 맛깔스러운 밀푀유나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