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86/180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5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2018 미스코리아 진' 김수민이 수상 소감을 전했다.김수민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남겼다. "너무 늦게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말문을 연 그는 "미스코리아가 되었다는 것을 실감하기까지 일주일이 걸렸다. 그동안 많은 기사와 댓글을 읽어봤다"고 덧붙였다.이어 "감사한 응원과 지지의 글도 있었던 반면 '몸무게가 많이 나간다', '예쁘지 않다'라는 부정적인 의견도 있었다. 미스코리아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