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82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3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배우 송일국이 ‘삼둥이’의 근황을 공개했다. 9일 송일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침에 자기들이 직접 만들었다며 가져온 책. 대한이의 원소 주기율표 책, 민국이의 ‘신이라 불리운 사나이’ 대본 그리고 마지막으로 만세의 ‘한글이 없는 책은 있다’. 마침 한글날이어서 만세 때문에 한참 웃었네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송일국의 아들 대한, 민국, 만세 ‘삼둥이’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