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82 / 17013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0

신한은행 한엄지(오른쪽)가 24일 인천 도원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여자프로농구 신한은행과 우리은행의 경기에서 넘어지면서 우리은행 김소니아의 공을 빼앗고 있다. 2021. 1. 24. 인천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