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60 / 16916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0

한국의 손화연(오른쪽)이 8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여자축구 아시아 최종 예선 플레이오프 1차전에서 중국 골키퍼 펭 시멩과 충돌하며 넘어지고 있다. 2021. 4. 8. 고양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