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253/1621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0

두산 오재원이 13일 잠실 NC전에서 1-1로 맞선 9회 2사 만루 찬스를 맞아 끝내기 안타로 승리한 뒤 동료들과 기쁨을 나누고있다. 2017.08.13. 잠실 | 김도훈기자 dica@sportsseou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