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458/18631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0

최민정(가운데)이 13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500미터 결승전에서 케나다 킴 부탱과 접촉하고 있다. 최민정은 2위로 결승선을 통과했으나 페널티 판정을 받으며 은메달을 놓쳤다. 2018. 2. 13. 강릉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