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167/1879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0

LG 선발 켈리가 16일 사직 롯데전에서 0-0으로 맞선 4회 이대호의 내야 뜬공을 직접 잡고있다. 2019.05.16. 사직 | 김도훈기자 dica@sportsseou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