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914 / 1733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0

SK 포수 이흥련이 30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20 KBO리그 SK와 한화의 경기 6회초 1사 1,2루 상황에서 한화 노시환을 병살로 잡아내며 위기를 넘긴 뒤 선발투수 핀토와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2020. 5. 30. 인천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