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93 / 18163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0

삼성 김대우가 10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0 KBO리그 KT와 삼성의 경기 4회말 2사 KT 로하스를 삼진으로 잡아내며 이닝을 마친 뒤 덕아웃으로 들어가면서 크게 웃고 있다. 김대우는 2회말 조기 강판된 선발투수 허윤동에 이어 마운드에 올랐다. 2020 7. 10. 수원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